VOD 컨텐츠 목록 / VOD 소개 > 방송 > VOD 소개 > VOD 컨텐츠 목록

스트레스를 부르는 그 이름 직장상사(Horrible Bosses)

등급
상영시간
감독 세스 고든
출연 케빈 스페이시(데이브), 제니퍼 애니스턴(줄리아), 콜린 파렐(바비), 제이슨 베이트먼(닉 헨드릭스), 찰리 데이(데일 아버스)
작가 코미디, 미국, 100분, 개봉(2011.11.17)

‘죽이고 싶을 정도로 얄미운 상사가 있다?
하루에도 수천 번씩 주머니에서 사표를 꺼냈다 넣었다를 반복한다?
일요일 밤에는 세상이 무너진 듯 심란하다.
아침 출근길은 지옥의 불길로 걸어가는 것 같다?’

부하들에게는 코미디, 상사에게는 공포?
세상의 모든 직장인은 상사를 죽이고 싶다!

원래 출근시간보다 일찍 나와도 자기보다 늦으면 지각이라며 생트집, 주는 술 받아먹었더니 직원들 앞에서 알코올중독자 취급, 진급시켜준다고 개처럼 부려먹더니 그런 약속한 적 없다고 오리발, 열 받아서 그만 두려니까 딴 덴 절대로 못 가게 할 거라나, 그대는 미친 또라이 사이코!

이런 변태 같은 의사를 봤나, 딱 그 부분에 물 뿌리고 좋다고 낄낄거리고, 면담하자고 불러놓고 가운 안에 속옷만 입고서 들이대고, 환자 마취 시켜놓고 별별 희롱을 다하더니 언제 나까지 마취시켰는지 이상한 사진 찍어서 자꾸 결혼할 여자친구한테 공개하겠데, 진정 밝히는 당신은 색광녀!

사람 좋기로 소문난 회장님 아들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망나니가 갑자기 사장이 되었네!

일 못하는 건 참겠다만 자기 아버지 장례식 갔다 왔는데 늦었다고 난리, 뚱뚱한 사람 싫다고 해고하라고 난리, 사무실에서 별별 진상 난리, 쥐뿔도 모르면서 아는 척은 개뿔, 이런 낙하산 무능력자!

“더 이상은 못 참아! 내가 너 죽이고 지옥 가겠어!!”
서로의 상사를 죽여주고 지옥 같은 직장에서 벗어나려는
세 친구의 눈물 나는 복수가 시작된다!

■ 총 20개의 자료가 있습니다.
L|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이현무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이현무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이현무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